사업취지

포스코청암재단은 한국의 과학을 책임질 젊은 인재를 키웁니다!

산업 구조가 과학기술 주도로 바뀐 요즘 기초과학은 국가경쟁력의 척도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기초과학이 튼튼해야 원천기술을 확보 할 수 있으며, 원천기술에서 창출되는 부가가치가 국가경쟁력과 직결되어 기초과학의 힘이 국가의 미래를 좌우한다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청암 박태준 명예회장은 1968년 포스코를 설립해 오직 제철보국의 일념으로 포스코를 세계적인 철강기업으로 키웠고, 1976년 고등교육까지 담당할 수 있는 제철학원을 설립해 포항과 광양에 14개의 유,초,중,고교를 운영해 우리사회에 필요한 인재를 길러냈으며, 1986년 국내 최초로 연구중심 대학인 포스텍을 설립해 공학 분야의 고급 인재를 양성하고 첨단연구기반을 조성해왔습니다.

포스코와 청암 박태준 선생은 40년을 한결같이 이어온 제철보국의 기업 이념을 실천하고 선진 과학 한국의 초석을 다지는데 기여하고자 포스코 청암 사이언스 펠로십을 시작했습니다.

포스코 청암 사이언스 펠로십은 해외가 아닌 국내의 대학과 연구소에서 기초과학을 연구하는 박사과정생-Postdoc-신진교수 등 젊은 과학자를 선발해 국내에서 안정감과 자긍심을 갖고 연구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세계적인 과학자로 성장을 도우는 프로그램입니다.

본 펠로십은 국내의 우수 과학도가 꿈을 가지고 지원하여 누구나 받고 싶어하는 영예로운 펠로십이 될 것입니다.

포스코 청암 사이언스 펠로십은 기초과학의 중요성을 새롭게 정립하는 사회적 분위기를 조성하고, 우리나라 기초 과학을 발전시킴으로써 노벨상 수상자 등 세계적인 과학자가 배출되는 디딤돌이 될 것이라는 기대를 갖고 있습니다.

취지

담당자